메인최상단 이슈
6월! 보험핫이슈!        |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혁신! 탄만큼 보험료 낸다 자세히보기
무료상담전화 Self 내 자동차보험료 계산 Self 내보험료계산 Self 상품별보험비교 MD추천 암보험비교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TOP

고객센터 보험뉴스

보험뉴스
보험뉴스
수억원 적자 반복…복합점포 폐지 ‘아우성’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2-06-21 조회수22


 

수억원 적자 반복…복합점포 폐지 ‘아우성’



현 상태는 실효성 없어…사업비 부담만 가중
“박근혜 정부서 시행, 새 정부가 철회해줘야”

 

보험업계가 제도의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반복되는 ‘보험 복합점포’에 대해 폐지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박근혜 정부에서 보험산업의 발전을 위해 시행한 제도 중 하나지만, 다양한 규제가 제도 활성화 취지와 맞지 않아 적자를 지속하는 만큼 새 정부에서 조치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 다양한 규제, 실효성 없는 복합점포

20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현재 보험 복합점포를 운영하고 있는 곳은 KB·하나·농협 금융지주 계열 보험사로, 각각 1개, 1개, 3개의 지점을 유지하고 있다.

보험 복합점포는 박근혜 정부인 2015년 금융위원회가 금융도 원스톱으로 쇼핑이 가능해야 한다는 취지로 금융지주사가 보험을 판매할 수 있도록 시행한 제도다.

금융지주사들은 최대 5개씩 복합점포를 운영할 수 있지만, 현재 KB 계열사만 3개를 운영하고 있다.

신한라이프는 제도가 시행된 지 4년 만인 2019년 모든 점포 운영을 중단했다.

보험사들이 최대 3개씩 점포를 운영할 수 있지만, 1개만 운영하거나 중단한 이유는 운영에 따른 실효성이 전혀 없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보험을 은행, 증권과 함께 한 점포에서 판매할 수 있다는 점에서 모든 금융 업무를 해결할 수 있어 소비자와 보험사에 유리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해당 제도는 2015년 시행 당시부터 활성화될 수 없다는 지적이 잇따랐다.

우선 고객이 보험상품을 고객에게 먼저 제안하는 일명 ‘아웃바운드’ 영업이 불가능하다는 점이 가장 큰 걸림돌이다.

보험은 소비자가 먼저 방문해 찾는 은행 예·적금 상품과 달리 설계사가 고객을 직접 찾아가 보험 가입의 필요성을 일깨우고, 니즈를 높여야 하는 상품이다.

문제는 복합점포에서는 은행, 증권 업무를 위해 방문한 고객에게 먼저 다가갈 수 없다는 점이다. 같은 점포 내에 있더라도 옆 창구에 제안을 하거나 이동을 권유할 수 없다는 뜻이다.

여기에 은행, 증권과 별도의 출입문을 사용해야 한다는 것도 복합점포 운영에서 보험의 비중을 줄이는 요소 중 하나다.

금융당국도 이 같은 문제를 인식, 규제 완화 조치로 운영 가능한 점포 수를 3개에서 5개로, 3개 업권 공동 운영만 가능하던 형태를 은행·보험, 증권·보험으로 분산 가능하도록 했지만 여전히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만 나온다.


<출처 : 보험매일 >
관련기사보기

▶내용 전문을 보시려면 상단링크를 클릭하세요
 

Self 내보험료계산해보기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self 내보험료계산하기
보험정보 다음글/이전글
다음글 경쟁사들이 판매 중단한 상품을 왜 한화손보만 팔까?2022-06-22
이전글 퍼스트에셋·우리라이프 합병…판매전문회사 도약 '기대'2022-06-21
목록

빠른상담신청

빠른상담신청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내보험료계산하기
자동차보험 보험료계산

개인

법인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이 메 일
찾아라! 최저보험료

실시간 상담현황

실시간 상담현황

  • 6-27 23:22최*류010****3972
  • 6-27 22:34김*현010****0793
  • 6-27 21:23우*일010****2795
  • 6-27 21:17임*규010****1880
  • 6-27 19:21이*경010****7587
  • 6-27 18:40조*호010****1248
  • 6-27 18:35김*미010****3975
  • 6-27 18:26정*진010****1531
  • 6-27 18:6정*원010****1284
  • 6-27 17:56강*희010****9292
  • 6-27 17:56최*운010****9344
  • 6-27 17:55최*운010****9344
  • 6-27 17:45김*혁010****1364
  • 6-27 17:37안*준010****6828
  • 6-27 17:27장*온010****6699
  • 6-27 17:26김*현010****0981
  • 6-27 17:8최*현010****9881
  • 6-27 17:7이*정010****9270
  • 6-27 16:58유*숙010****6893
  • 6-27 16:57유*숙010****6893
  • 6-27 16:49장*온010****6699
  • 6-27 16:42배*식010****4975
  • 6-27 16:36이*희010****6893
  • 6-27 16:33신*혜010****9370
  • 6-27 16:31윤*로010****9006
  • 6-27 16:13민*훈010****3059
  • 6-27 16:7김*래010****9370
  • 6-27 16:5이*윤010****7779
  • 6-27 16:5박*의010****8588
  • 6-27 15:55윤*자010****0122
  • 6-27 15:42장*훈010****9892
  • 6-27 15:40이*수010****5045
  • 6-27 15:35정*영010****4952
  • 6-27 15:34정*영010****4952
  • 6-27 15:32A*K010****0406
  • 6-27 15:27문*석010****6755
  • 6-27 15:17김*지010****8778
  • 6-27 15:12이*준010****6620
  • 6-27 15:10조*상010****5076
  • 6-27 15:5김*영010****1913
  • 6-27 14:48조*국010****7227
  • 6-27 14:33이*진010****9627
  • 6-27 14:31전*훈010****3138
  • 6-27 14:27박*숙010****7109
  • 6-27 14:20이*옥010****0871
  • 6-27 14:19이*수010****0332
  • 6-27 14:18김*순010****2766
  • 6-27 14:17이*식010****2497
  • 6-27 14:10윤*태010****5946
  • 6-27 13:56이*호010****1685
무료맞춤상담전화
보험 바로견적서비스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및 거래보험사 안내
보험프라자 보험비교전문 설계팀